버추얼 인플루언서 네오코믹스, 판교 디지털 오픈랩 입주사 선정

버추얼 인플루언서 제작사 네오코믹스(대표 권택준)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조성 및 운영하는 '열린 혁신 디지털 오픈랩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의 입주기업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디지털 오픈랩'은 차세대 유니콘 기업 육성을 목표로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 조성된 공간이다. ICT(정보통신기술) 신기술과 디지털 융합을 지원한다. DNA(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가 융합된 혁신 디바이스와 서비스를 개발하는 데 필요한 시설 및 장비, 개발 공간 및 사업화 공간을 제공한다. 중소기업·스타트업을 위해 디지털 융합 기반 구축을 포함한 개발 전 주기를 지원한다.


이번에 입주사로 선발된 기업은 모두 DNA 기술을 통해 혁신 디바이스 개발 및 디바이스를 위한 서비스를 창출하고자 하는 곳이다. 네오코믹스는 자체 개발한 AI(인공지능) 버추얼 인플루언서 제작 솔루션 '네오엔터디엑스'(NEOENTDX)로 여러 대기업의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제작하고 있다. 그 기술력을 인정받아 이번 입주기업으로 선정됐다.


권택준 네오코믹스 대표는 "네오코믹스는 가장 빠르고 자연스러운 버추얼 인플루언서 제작사"라면서 "국내 유수 기업의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제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 위치한 디지털 오픈랩에 입주함으로써 네오코믹스의 가상인간 개발 환경과 사업 역량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면서 "네오코믹스의 비전에 공감해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 감사하며 동료 입주기업에 네오코믹스의 버추얼 인플루언서를 무상으로 공급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